‘나는 남자다’ 소폭 하락세…동시간대 시청률 최하위

KBS2 '나는 남자다' 기자간담회 현장의 유재석

KBS2 ‘나는 남자다’ MC 유재석

KBS 예능프로그램 ‘나는 남자다’가 시청률 소폭 하락세를 보이며 동시간대 최하위 시청률을 보였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5일 방송된 ‘나는 남자다’는 전국시청률 4.2%를 기록했다. 이는 전주 방송분(5.2%)보다 1.0%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이날 ‘음치남 특집’으로 꾸며진 ‘나는 남자다’에는 그룹 씨스타와 가수 김연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노래를 못 해 고민인 방청객들의 사연이 공개된 이날 방송에서 씨스타와 김연우는 진정성있는 조언을 들려주었다.

동시간대에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는 8.6%, SBS ‘웃찾사’는 5.1%를 각각 보였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