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내커플 백현 태연, ‘SM 콘서트’ 무대서 밝게 웃었다

엑소 백현과 소녀시대 태연(왼쪽부터)

엑소 백현과 소녀시대 태연(왼쪽부터)

엑소 백현과 소녀시대 태연이 열애 인정 후 밝은 모습을 보였다.

엑소와 소녀시대는 15일 오후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에스엠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인 서울(SMTOWN LIVE WORLD TOUR IV in SEOUL)’에 참석했다.

이날 소녀시대는 ‘다시 만난 세계’와 ‘훗(Hoot)’, ‘키싱 유(Kissing You)’ 무대를 꾸몄다. 이어 엑소는 ‘렛 아운 더 비스트(Let Out The Beast)’와 으르렁’ 무대를 선보였다.

먼저 무대를 펼친 태연은 별다른 멘트를 하진 않았지만 밝은 모습을 보였다. 백현은 경쾌한 목소리로 “많은 팬 여러분들이 와주셨다”며 “오늘 무대 끝까지 지켜봐달라.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에스엠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인 서울(SMTOWN LIVE WORLD TOUR IV in SEOUL)’에는 강타, 보아,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에프엑스, 엑소, 슈퍼주니어-M 조미, 헨리, 장리인, 제이민, 레드벨벳, 이동우, 프리데뷔팀 SM루키즈 등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이 총 출동했다.

‘에스엠타운 라이브(SMTOWN LIVE)’는 지난 2008년 첫 투어를 시작한 이래 서울, LA, 파리, 뉴욕, 도쿄, 베이징 등에서 성공적인 공연을 개최했다. SM은 이번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오는 10월 4, 5일 양일 간 일본 도쿄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투어를 이어간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M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