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콘서트’ 최강창민 규현 민호 수호, 걸스데이로 여장변신 ‘여자보다 예뻐’

수호 규현 민호 창민

민호, 수호, 규현, 최강창민(왼쪽부터)

동방신기 최강창민, 슈퍼주니어 규현, 샤이니 민호, 엑소 수호가 걸스데이로 변신했다.

15일 오후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에스엠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인 서울(SMTOWN LIVE WORLD TOUR IV in SEOUL)’에 참석한 최강창민, 규현, 민호, 수호는 특별 무대를 꾸몄다.

이날 최강창민, 규현, 민호, 수호는 강렬한 레드 의상을 입고 등장해 걸스데이 ‘썸씽’ 무대를 꾸몄다. 수호는 단발머리의 새침한 소녀, 규현은 금발 미녀, 민호는 도도한 레드와인 섹시녀, 최강창민은 시크한 여인으로 변신했다.

네 사람은 밀착되는 의상에도 요염하며 뇌쇄적인 섹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특히 그들은 여자보다 더 예쁜 비주얼을 자랑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에스엠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인 서울(SMTOWN LIVE WORLD TOUR IV in SEOUL)’에는 강타, 보아,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에프엑스, 엑소, 슈퍼주니어-M 조미, 헨리, 장리인, 제이민, 레드벨벳, 이동우, 프리데뷔팀 SM루키즈 등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이 총 출동했다.

‘에스엠타운 라이브(SMTOWN LIVE)’는 지난 2008년 첫 투어를 시작한 이래 서울, LA, 파리, 뉴욕, 도쿄, 베이징 등에서 성공적인 공연을 개최했다. SM은 이번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오는 10월 4, 5일 양일 간 일본 도쿄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투어를 이어간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