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경, 제주도로 떠났다 ‘시원한 여행사진’

신세경

신세경

배우 신세경의 제주도 사진이 공개됐다

신세경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15일 오전,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신세경의 제주도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신세경은 헬맷과 선글라스를 착용하고 있다.

신세경은 화보 촬영 차 제주도를 방문, 막간을 이용해 스태프들과 나들이를 떠났다. 우도에서 미니 바이크를 타기 위해 헬멧을 착용 후 카메라와 눈이 마주치자 잠시 고민하던 신세경은 활짝 웃으며 화답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신세경이 여행을 참 좋아한다. 미니 바이크를 탄 후에는 바다 속에 뛰어들어 노는 등 제주도에서의 시간이 무척 즐거웠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함께 한 스태프들은 깜짝 생일파티를 준비해 신세경을 감동시켰다는 후문이다. 이어 관계자는 “곧 영화와 드라마로 새로운 매력을 보여드릴 예정이다. 응원과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신세경은 현재 영화 ‘타짜-신의 손’의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KBS2 수목드라마 ‘조선총잡이’ 후속으로 방송되는 ‘아이언맨(가제)’에서 누구 앞에서든 기죽지 않는 당돌함과 맑고 티 없는 순수한 성격을 지닌 손세동 역을 맡아 캐릭터 변신을 준비 중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나무엑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