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박준형 “아직 50살은 아니에요!”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해피투게더’의 박준형이 MC들과 근황을 주고받던 가운데 “아직 50살은 아니에요!”라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는 ‘화려한 싱글’ 특집으로 꾸며져 김광규, 지상렬, god의 박준형, 신성우, 오상진이 출동했다.

이날 방송에서 오랜만에 예능에 출연한 박준형에 관심이 집중됐다. 이 과정에서 ‘아폴로 11호가 달에 착륙한 해’에 태어났음이 드러나며 웃음을 자아낸 박준형은 이어 “아직 50살은 안됐다”고 말해 빅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그는 근황을 묻는 질문에 “배우 활동 중 부상을 당해 휴식을 취했다”고 말했고 MC들이 무슨 영화였냐고 묻자 “’드래곤볼’인데 망했다”고 자폭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계속된 질문에서 박준형은 “god가 다시 뭉치기 위해 내가 계속 연락과 조율을 했었다. 하지만 김태우의 솔로활동이 잘 돼 지체돼다가 이제야 결성하게 되었다”고 다시 뭉친 배경을 설명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