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미남 3인조 로열파이럿츠, 새 싱글 ‘서울 촌놈’ 버스킹 화제

버스킹 공연중인 로열파이럿츠

버스킹 공연중인 로열파이럿츠

3인조 꽃미남 남성밴드 로열파이럿츠의 세 번째 디지털 싱글앨범 ‘서울 촌놈’ 버스킹 영상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데뷔 이후 지속적으로 버스킹 이벤트를 통해 팬들과 소통해온 로열파이럿츠가 이번 싱글서도 버스킹으로 한발 먼저 대중과 팬들을 찾은 것.

로열파이럿츠의 공식 SNS계정을 통해 14일 정오 공개된 버스킹 영상은 반포대교 남단(2일), 신사동 가로수길(5일) 등에서 열린 버스킹을 담았으며, 팬들과 가까이에서 소통하는 세 남자의 진정성을 느낄 수 있다.

14일 정오 발매된 디지털 싱글앨범 ‘서울 촌놈’은 로열파이럿츠의 리드보컬 문이 SBS ‘도시의 법칙 In 뉴욕’ 촬영 중 느꼈던 감정을 담아 작업한 곡으로 이미 인서트 곡으로 공개돼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 곡이다.

소속사인 ㈜애플오브디아이는 “게릴라성 버스킹을 계속 하는 이유는 데뷔시기부터 로열파이럿츠(RP)를 사랑해주고 응원해주는 팬들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2일부터 시작된 서울 정복 버스킹은 14일 전주 메가박스, 15일 오후 5시 대학로, 16일 오후 2시 신촌에서 진행되며, 미공개 된 공연 하나도 추가로 남겨두고 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주)애플오브디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