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이, 키로이컴퍼니에 새둥지..걸그룹 예아와 한솥밥

테이

테이

가수 테이가 청순돌 예아(Ye-A)와 한 식구가 되었다.

병역의무를 마치고 전역 후 수많은 회사들의 러브콜을 받아온 발라드 가수 테이가 유명 프로듀서 양정승이 대표로 있는 청순돌 예아의 소속사 키로이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테이의 새로운 소속사 키로이컴퍼니는 14일 “감성적인 보이스는 물론 뛰어난 음악적 역량을 가진 테이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테이와의 계약 체결 소식을 전했다.

앞서 테이는 2004년 1집 ‘더 퍼스트 져니(The First Journey)’로 데뷔해 ‘사랑은…향기를 남기고’, ‘닮은 사람’, ‘그리움을 외치다’ 등의 히트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2011년에는 그룹 ‘핸섬피플’로 음악적 변신을 취하기도 했다.

또한 최종 우승을 차지한 tvN ‘오페라스타'(2011)와 최연소 참가자로 출연해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였던 MBC ‘우리들의 일밤-나는 가수다’ 시즌1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음악적 역량을 발휘했다. 뮤지컬 ‘셜록홈즈-앤더슨가의 비밀’에서 쌍둥이형제 에릭 앤더슨과 아담 앤더슨을 맡아 1인 2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호평을 받았다.

이에 키로이컴퍼니의 양정승 대표는 “테이가 가진 음악적 색과 뛰어난 역량이 더욱 부각될 수 있도록 전문화된 매니지먼트 시스템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다” 며 “키로이컴퍼니에서 새로운 출발을 앞두고 있는 테이에게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린다” 고 덧붙였다.

테이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키로이컴퍼니는 조성모의 ‘불멸의 사랑’, 아이비의 ‘바본가봐’ 등의 히트곡을 탄생시킨 유명 프로듀서 양정승의 회사로, 디지털싱글 ‘업앤다운(UP N DOWN)’으로 인기몰이 중인 청순돌 예아와 9인조 보이그룹 비티엘(BTL)이 소속되어 있다.

다방면에서 활약해 온 가수 테이는 새로운 소속사 키로이컴퍼니와 함께 한 층 성숙해진 음악으로 컴백할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키로이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