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의 법칙’ 이천희-김성수 뉴욕 패션회사 중역들에게 환대 받아

SBS ‘도시의 법칙’ 방송 화면

SBS ‘도시의 법칙’ 방송 화면

‘도시의 법칙’의 이천희와 김성수가 뉴욕의 패션회사를 방문하여 촬영업무를 맡으며 보람찬 한 때를 보냈다.

13일 방송된 SBS ‘도시의 법칙 in 뉴욕’에서 이천희, 김성수, 백진희는 뉴욕의 유명 패션회사 ’G사‘를 방문하여 화보 촬영 업무를 도왔다.

이천희의 모델 경력 프로필을 눈여겨 본 패션회사의 중역 3인방은 이들의 방문을 크게 눈길을 끌었다. 이 날 이천희와 김성수는 화보 촬영 진행 업무를 도왔고 백진희 또한 스케쥴 관리를 돕게 됐다.

다양한 국적의 핫한 모델들이 붐비는 가운데 김성수와 이천희는 일에 열중하여 프로다운 모습을 보였다. 특히 김성수는 “처음으로 ‘도시의 법칙’을 하기 잘 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으며, 이천희는 여자 모델들에게 추파를 던지기도 해 현장 스태프들을 폭소케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도시의 법칙’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