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스타’ 김수로, “중앙대 5수했다”

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수로가 중앙대학교 입시에서 5수 했다고 언급했다.

1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서는 ‘식상한 김수로와 단물 빠진 친구들’ 특집으로 김수로, 강성진, 임형준, 김민교가 출연했다.

이날 강성진의 썰렁 개그에 MC 윤종신은 “이런게 중앙대 개그냐”고 깐족댔고 김수로는 “이게 중대에서 개그맨이 많이 안 나오는 이유다”고 말했다. 이에 김민교는 “우린 웃겨서 떨어졌는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김수로는 웃으며 “우리가 좀 웃겼다. 중대가 웃기면 싫어한다”면서도 “중대를 5수했다 내가”라고 씁쓸하게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김수로는 임형준과 김민교도 중대에 지원했다가 떨어졌다고 밝히며 강성진만 유일하게 재수 후 중대에 입학했다고 전했다. 강성진은 “신문 방송학과 떨어지고 진로를 바꿨다. 원래 꿈이 언론인이었다”고 답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