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경꾼일지’ 조달환 첫 등장 명필 과시

야경꾼일지_04-2(2)

배우 조달환이 MBC 야경꾼 일지(이주환 연출, 유동윤 방지영 극본)에 첫 등장하며 강렬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야경꾼들의 안식처 ‘자모전가’의 만년서생 맹사공 역할로 분한 조달환은 도하(고성희 분)의 부탁에 녹명에 응시할 수 있도록 대신 글을 쓰며 명필가임을 과시했다.

앞으로 맹사공은 야경꾼들의 활약을 기록하는 조력자로 등장해 극의 활력을 불어 넣을 예정이다. ‘야경꾼 일지’에 첫 출연한 조달환 안정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 잡으며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를 모았다.

‘야경꾼일지’는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귀신을 부정하는 자와 귀신을 이용하려는 자 그리고 귀신을 물리치려는 자 세 개의 세력 사이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경쾌한 감각으로 그려낸 판타지 로맨스 활극이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채움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