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수로 김민교, 대학 면접에서 마주치고 뜨악한 사연

라스_김민교

20년째 절친 사이인 배우 김수로, 강성진, 임형준, 김민교가 훈훈하고 유쾌한 수다를 풀어낸다.

김민교는 김수로와 대학교 면접에서 마주쳤던 첫 만남을 회상하며 “첫 인상이 정말 무서웠다”고 얘기했다. “그때 쌍절곤과 봉을 들고 갔는데 다음차례인 김수로는 산만한 덩치에 검을 들고 있더라”며 김수로를 당황시켰다. 두 사람은 면접에서의 첫 만남에 이어 더욱 황당했던 두 번째 만남을 공개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토크 내내 막역한 관계를 잘 보여준 배우 김수로, 강성진, 임형준, 김민교는 방송에서 한번도 공개하지 않았던 에피소드들을 털어놓으며 DJ들의 폭소하게 했다.

네 사람이 출연한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식상한 김수로와 단물 빠진 친구들’ 특집은 오는 13일(수) 밤 11시 15분 방송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