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우, ‘음담패설’서 메건리와 ‘사랑비’ 환상 호흡 선보여

김태우와 메건리

김태우와 메건리

가수 김태우가 Mnet ‘음담패설’에서 화제의 신인 메건리와 함께 그의 히트곡 ‘사랑비’를 들려줄 예정이다.

14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음담패설’은 ‘스타와 제작자 특집’으로 진행되며 패널 김태우는 자신이 첫 프로듀싱을 맡은 ‘메건리’와 함께 출연한다.

이날 히트곡 ‘사랑비’를 함께 열창한 김태우와 메건리는 하이라이트 파트의 화음을 준비 없이 즉석에서 소화하여 스승과 제자 모두 뛰어난 가창력의 소유자임을 증명했다.

또한 주목받는 신예 메건리는 god의 ‘우리가 사는 이야기’를 자신만의 방식으로 재해석, 열창하여 출연진을 비롯한 관계자들에게 극찬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한편 메건리는 김태우가 첫 프로듀싱을 맡은 실력파 신인으로 싱글 ‘8dayz’를 통해 특유의 밝고 상큼한 매력을 마음껏 발산하며 화려하게 데뷔했다. 최근에는 god의 8집 타이틀곡 ‘우리가사는 이야기’의 피처링을 맡아 실검 1위에 오르기도 하는 등 차세대 스타로 발돋움 할 태세를 갖추고 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소울샵 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