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장사 이만기, 속옷모델 경력 밝혀

이만기 한숙희 광고

천하장사 이만기가 과거 속옷 모델로 활동했던 사실을 밝혔다.

‘자기야 – 백년손님’ 스튜디오에 출연한 이만기 아내 한숙희는 “연애당시나 지금이나 이만기와 나란히 걸은 적 이 없고 같이 마트에 간 건 딱 한번 뿐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MC 김원희는 “두 분이 함께 했던 기억을 되찾아드리겠다.”고 나서며 이만기-한숙희 부부의 과거 동반 속옷 CF를 공개했다.

속옷광고 공개에 한숙희가 난처한 듯 고개를 들지 못하는 사태가 벌어졌고, 당시로서는 파격적인 애정신에 MC 김원희는 “호흡이 너무 거친 거 아니냐”며 지적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놓은 이만기-한숙희 부부의 동반 속옷 CF는 오는 14일 목요일 밤 11시 15분 SBS ‘자기야-백년손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