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 사유리 부모, 이상민에 “생각하지 말고 그냥 결혼해”

6_27ȸ 3차_이상민사유리 2

JTBC ‘님과 함께’의 새로운 재혼부부로 나선 이상민-사유리가 장인과 장모에게 ‘40년 잉꼬부부 생활’의 비법을 전수받았다.

‘국제 재혼 부부’로 ‘님과 함께’에 합류한 이상민-사유리가 어디로 튈지 모르는 재혼 생활을 시작했다. 재혼 승낙을 받기 위해 도쿄에 있는 사유리의 집을 찾아가는 모습부터 전파를 탈 예정이다.

초혼이 아니라는 이유 등으로 이상민을 난감하게 만들던 사유리의 모친과 부친. 하지만, 이내 마음을 열고 40년째 행복한 결혼생활을 이어가고 있는 비법을 털어놨다. 유머러스한 장인은 “생각하지 말고 결혼해라. 생각하면 결혼하기 싫어진다”라고 허심탄회한 대화를 이어가며 이상민을 편안하게 만들었다.

13일 방송에서는 외로운 친구들의 짝을 찾아주기 위해 안문숙과 전 아나운서 김범수의 소개팅을 주선한 ‘열금부부’ 지상렬-박준금의 이야기도 전파를 탄다. 모 프로그램에서 김범수를 이상형으로 언급했던 안문숙의 들뜬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