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직아이’ 용감한 형제, 사랑과 전쟁-네일아트와 무슨 관계?

SBS ‘매직아이’ 방송 화면

SBS ‘매직아이’ 방송 화면

‘매직아이’에 출연한 프로듀서 용감한 형제가 방송 초반부터 독특한 취향을 드러내며 아주머니 취향을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SBS ‘매직아이’에서 용감한형제는 “평소 즐겨 보는 TV 프로그램이 뭐냐”는 MC들의 질문에 “사랑과 전쟁을 좋아한다. 현실적인 문제에 관심이 많아 빠짐 없이 즐겨 보았고, 여성과 남성의 편에 각각 서서 생각 해 볼 수 있어서 굉장히 재밌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용감한형제의 정돈된 손톱을 발견한 MC 이효리가 “뭐에요? 네일 한거에요?” 라고 돌발 질문을 던지자 부끄러운 표정으로 “네, 네일 좀 했어요. 이런거 좋아해요” 라고 밝혀 걸그룹에 최적화된 곡을 만들어 내는 그의 감수성을 짐작케 했다.

한편 이날 방송은 ‘스마트폰 테러’를 주제로 스마트폰 어플, SNS 등과 관련된 토론을 펼치며 3MC와 용감한형제, 한정수가 유쾌한 입담을 과시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매직아이’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