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사나이’ 헨리, “김신영 여배우인 줄 알았다”

진짜 사나이_헨리

MBC ‘진짜 사나이’ 헨리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오의 희망곡)’에 ‘일밤-진짜 사나이(이하 진짜 사나이)’팀이 깜짝 방문해 게스트로 출연, 입담을 뽐냈다.

11일 ‘정오의 희망곡’에는 진짜 사나이 멤버인 헨리, 서경석, 샘 해밍턴, 케이윌이 깜짝 방문해 디제이 김신영과 대화를 나눴다. 헨리는 김신영을 보자마자, “혹시 여배우신가? 너무 예쁘다”라고 서경석에게 귓속말을 했고, 이를 듣게 된 김신영은 “진심이냐?”고 묻기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말문이 막힌 헨리를 대신해 서경석이 “김신영 씨는 진심으로 받아들인다. 한번 물면 안 놓는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김신영이 이들에게 “요즘 군대에서 핫한 걸그룹이 누군가요?”라고 묻자 헨리와 케이윌은 각각 자신이 속한 기획사 후배를 꼽았다. 그러자 서경석은 잠시 대답을 머뭇거리더니 “사실 S.E.S와 핑클 이후로 걸그룹은 기억이 나질 않는다”고 답해 그의 아이돌에 대한 낮은 관심도를 드러냈다.

한편 ‘진짜 사나이’ 팀이 깜짝 방문한 ‘정오의 희망곡’은 홈페이지 ‘다시듣기’로 청취할 수 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MBC ‘일밤-진짜사나이’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