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래전쟁’ 슈 쌍둥이 딸 라희 라율, “인형이 따로 없네”

tvN '고래전쟁' 라희, 라율

tvN ‘고래전쟁’ 라희, 라율

걸그룹 SES 출신 슈의 쌍둥이 딸 라희, 라율이 ‘고래전쟁’에 출연한다.

12일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tvN ‘고래전쟁’은 ‘고래싸움에 새우 등 터진다’는 속담에서 착안한 삼자대면 요리배틀쇼로, 홍진경, 이휘재, 박미선이 MC를 맡았다.

이날 ‘고래전쟁’에서는 슈가 농구선수인 남편 임효성, 친정엄마 박선자와 함께 출연해 장서 갈등 사이에서 난감해 하는 새우의 사연을 전한다. 슈는 모두 한 고집 하는 남편과 친정엄마가 일상생활에서 부딪힐 때가 많아 난처하다면서도, 오히려 그 모습이 제3자 입장에서 보면 귀엽다고 전해 해맑은 매력을 자랑한다는 후문이다.

‘고래전쟁’ 제작진은 방송을 앞두고 12일 슈의 쌍둥이 딸 라희, 라율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서 쌍둥이는 입에 과자를 물고 통통한 볼로 오물거리며 먹방을 연출하거나, 소파를 짚고 몸을 흔드는 댄스를 선보이는 모습이 마치 인형을 보는 것 같은 사랑스러움을 자아내고 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