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가지쇼’ 스윙스, “나는 괴물이 아니다”

Mnet ‘4가지쇼’ 스윙스

Mnet ‘4가지쇼’ 스윙스

‘4가지쇼’에서 스윙스가 ‘쇼미더머니3’에 대한 뒷이야기와 방황했던 어린 시절을 솔직하게 털어놓는다.

12일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net ‘4가지쇼’ 스윙스 편에서는 버벌진트, 빅스 라비와 2AM 임슬옹 등이 출연해 스윙스의 새로운 모습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스윙스는 ‘쇼미더머니3’에 함께 출연하고 있는 프로듀서와 도전자들에 대한 거침없는 뒷담화를 토해냈다. 또한 본인이 이끌고 있는 JUST MUSIC 식구들과 우승 후보를 점쳐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날 그는 ‘괴물래퍼’라는 수식어가 싫다고 고백했다. 반항기 가득했던 어린 시절을 회상하며 과거 이야기를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았다. 그는 강박증에 시달려 고통 받았다는 충격적인 사실을 담담하게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스윙스는 ‘4가지쇼’ 스튜디오 인터뷰 녹화 중 폭풍 눈물을 쏟아내 제작진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