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경꾼일지’ 3주 연속 월화극 시청률 정상 고수

MBC '야경꾼일지'

MBC ‘야경꾼일지’

MBC 월화드라마 ‘야경꾼일지’가 3주 연속 시청률 1위 자리를 지켰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1일 오후 방송한 MBC ‘야경꾼일지’는 전국 시청률 11%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5일 방송분(10.9%)보다 0.1% 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서는 성인 연기자들이 처음으로 등장했다. 무석(정윤호)는 귀신을 보는 왕자 이린(정일우)을 위기에서 구하고 이린은 저자거리에서 ‘기생 매향의 옷고름을 풀면 조선 최고의 풍류남이 된다’는 소문을 듣고 옷고름 풀기에 도전하는 내용이 전파를 탔다.

동시간대 방송한 KBS2 ‘트로트의 연인’은 7.3%, SBS ‘유혹’은 8.6%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