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혹’ 권상우, 최지우에 백허그 하며 ‘다시 돌아올겁니다’

SBS '유혹' 방송 화면

SBS ‘유혹’ 방송 화면

‘유혹’의 차석훈(권상우)이 공항에서 유세영(최지우)에게 백허그를 하며 ‘다시 돌아오겠다’고 약속하는 장면이 방송됐다.

11일 방송된 SBS ‘유혹’에서는 브라질로 떠나는 석훈을 잡는 세영과 그들의 백허그 장면이 그려졌다. 커피농장을 관리하러 브라질행을 결심한 석훈은 공항에서 세영과 맞닥뜨렸다.

세영은 “아무데도 가지말아요. 내 곁에만 가까이 있어줘요”라고 말하며 석훈을 향해 울먹였다. 하지만 석훈은 “싫어요. 여기에 남게 되면 아무것도 할 수 없어요”라며 브라질 행에대한 결심을 바꾸지 않았다.

이에 세영은 화난 표정으로 차석훈을 만난 것이 악연이었음을 고했지만 석훈은 세영을 뒤에서 끌어안으며 “우리 악연 아직 끝나지 않았어요. 돌아오면 다시 만날거에요. 기다려줘요”라며 최강 어장관리남 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권상우, 최지우, 박하선, 이정진 등이 출연하여 예측 불가능의 위험한 사랑을 그리는 ‘유혹’은 매주 월,화요일 10시에 SBS를 통해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유혹’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