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이지아 “서태지의 열렬한 팬은 아니었다”

SBS '힐링캠프' 방송 화면

SBS ‘힐링캠프’ 방송 화면

‘힐링캠프’에서 이지아가 ‘서태지의 열렬한 팬’은 아니었음을 밝혔다.

11일 방송된 ‘힐링캠프’에 출연한 이지아는 어떻게 ‘그’를 만나게 되었냐는 MC 이경규의 질문에 “그 당시에 팬이 아니었던 사람은 없었겠지만 나는 열렬한 편은 아니었다”고 답했다.

이어 이지아는 “당시 미국 LA 유학 중이었는데 많은 가수들이 왔던 합동 위문공연에 서태지가 왔었다”며 그 곳에어 우연히 만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지아는 “그래서 그 이후에 큰 비밀을 안게 되었다. 감당하기 힘든 비밀이었다”며 담담한 태도로 말했다.

계속해서 이지아는 “온 국민이 다 아는 유명인과 함께 한다는 사실을 감춘다는 것은 추측할 수 있는 힘듦이 아니다. 정말 힘들었고 인내도 많았다. 포기해야 하는 것도 많았다.”고 밝혔고 MC들은 ‘정말 힘들었겠다’며 안타까운 표정을 지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힐링캠프’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