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d의 김태우 ‘디 이너뷰’ 통해 프로듀서 성공담 공개

아리랑tv '디 이너뷰'의 김태우

아리랑tv ‘디 이너뷰’의 김태우

가수 김태우가 아리랑TV의 토크쇼에서 프로듀서이자 CEO로서의 성공담을 공개한다.

김태우는 오는 12일 방송 예정인 아리랑TV ‘디 이너뷰(The Innerview)’를 통해 가수가 된 과정과 CEO로서 시작하고 있는 인생 제 2막도 공개한다.

‘디 이너뷰’에서 김태우는 초등학교 4학년 시절부터 가수의 꿈을 키워왔으며 부모님의 반대에 부딪히기도 했음을 밝혔다. 또한 18살이 되던 고등학생 시절 데모 테이프를 박진영에게 보내 데뷔하게 된 사연 등을 진솔하게 전할 예정이다.

그룹 god의 메인보컬로 국민적 사랑을 받은 김태우는 팀이 잠정은퇴에 들어서자 2006년 첫 솔로앨범 ‘하고 싶은 말’을 발표하며 승승장구했다. 특히 지난 5일에는 MBC ‘야경꾼일지’의 첫 OST ‘너라서’를 발매해 뜨거운 사랑을 받기도 했으며 오는 15,16일 양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릴 god 콘서트를 앞두고 있다.

솔로 가수로서의 성공에 만족하지 않고 직접 숨은 신인을 발굴해 프로듀서로의 역량도 마음껏 뽐내고 있는 김태우의 사연은 12일 오전 9시 아리랑tv를 통해 방송된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아리랑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