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의 연인’ 이세영, 정은지에게 무릎꿇은 굴욕 왜

트로트의연인

KBS2 ‘트로트의 연인’ 촬영 장면

‘트로트의 연인’의 이세영이 정은지 앞에서 무릎을 꿇는 모습이 공개 돼 살얼음판을 걷는 긴장감을 연출했다.

KBS2 ‘트로트의 연인’의 정은지와 이세영이 한적한 카페 안에서 냉랭한 분위기를 연출한 사진이 공개 된 것.

공개 된 사진을 보면 이세영은 무릎을 꿇은 채 정은지의 손을 잡고 눈물을 흘릴 듯 한 슬픈 눈으로 정은지를 바라본다. 하지만 정은지는 잔뜩 굳은 표정으로 이세영을 외면한 채 차가운 표정을 짓고 있어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냉랭한 분위기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 기억이 돌아온 장준현(지현우)을 통해 모든 거짓말이 들통 난 박수인(이세영)이 위기에 빠질 것으로 예고된 상황이라, 춘희(정은지) 앞에서 당당한 태도를 보였던 수인이 무릎을 꿇은 이후 어떤 스토리가 전개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극적인 전개로 재미를 유발하며 많은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트로트의 연인’은 매주 월,화요일 오후 10시에 KBS2에서 방송된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제이에스픽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