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아이언맨 출연 확정, 칼 돋는 인물

이동욱

배우 이동욱이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아이언맨(극본 김규완, 연출 김용수)’의 남주인공 ‘주홍빈’ 역에 캐스팅됐다.

MBC ‘호텔킹’, SBS ‘여인의 향기’ 등을 통해 깊이 있는 눈빛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사랑받고 있는 그가 ‘아이언맨’에 출연을 확정 지으며 안방극장에 컴백하는 것.

이동욱이 출연 확정지은 이번 작품은 ‘판타지멜로’로 드라마 ‘피아노’, ‘신데렐라 언니’의 김규완 작가와 ‘적도의 남자’의 김용수 감독이 만나 감성 충만하고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탄탄한 연출력을 바탕으로 방영 전부터 관심을 모으고 있다.

그는 이번 작품에서 마음 속 분노와 상처가 날카로운 칼날이 되어 몸 밖으로 튀어나오는 특별한 능력을 가진 남자 ‘주홍빈’을 연기한다. 겉으로는 다혈질에 냉정하고 강해 보이만, 사실은 아픔 투성이 마음을 가진 인물을 그릴 예정이다.

이에 드라마 ‘아이언맨’의 관계자는 “이동욱은 부드러우면서 따뜻한 감성의 카리스마가 녹아있는 연기자이다. 이러한 그의 이미지와 ‘주홍빈’이 만나며 일으킬 독특한 시너지가 시청자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킹콩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