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소닉, 홍콩 HMV 주간차트 1위 떠오르는 홍콩돌 입증

차트반응

보이그룹 엔소닉이 홍콩의 음반판매량 집계차트 HMV의 한일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며 인기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7일, 엔소닉 멤버 시온은 트위터에 “Hmv top 40 cds chart no.3 저희가 홍콩 탑40 3위를 찍었습니다. 홍콩분들 정말 고마워요 굿나잇 잠이 확 깨네요 정말 열심히 할게요. 사랑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엔소닉은 지난 2일 250여명의 기자 및 각종 미디어 관계자 앞에서 중국 앨범 발매 기념 기자회견을 연지 5일 만에 홍콩HMV(www.hmv.com.hk) 음반 순위 3위를 기록하는 쾌거를 이뤄낸 것. 또한 시온이 SNS에 글을 게시한 이후, 현재 엔소닉의 앨범은 판매량 1위에 당당히 자리를 잡았다.

해당 차트는 한국와 일본 음반 판매 순위를 나타는 것으로 소녀시대, 엑소, 에프 엑스, CNBLUE 등 쟁쟁한 K-POP 그룹을 비롯해 KEN-HIRAI, HAMASAKI AYUMI, ITSUWA MAYUMI 등 일본의 대표 가수들까지 순위에 오른 상황에서 엔소닉이 첫 진입에 1위를 달성했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

더불어 현지 메트로 라디오 사이트(www.metroradio.com.hk) 국제 뮤직차트에서는 ‘미치겠네’가 12위, 중국어 차트에선 13위에 랭크돼 음반판매는 물론 라디오 방송횟수까지 상위권에 랭크돼 있다.

엔소닉 소속사 C2K엔터테인먼트는 “홍콩 및 아시아권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음반 판매량 집계 차트인 HMV에서 엔소닉이 3위를 기록했다”고 전하며 “성공적인 홍콩 프로모션을 진행한 결과가 빛을 발했다. 앞으로 예정되어 있는 중국 도시들에서의 프로모션에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더불어 소속사는 “멤버들의 의지와 열정만큼 좋은 결과가 나와 같아 기쁘다. 시온이 SNS에 소감을 전했듯 멤버들 또한 이 소식을 전해들은 후 더욱 의지를 다지고 있다”고 중국 체류 중인 멤버들의 근황을 전했다.

엔소닉이 중국에서 발매하는 앨범에서는 한국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미치겠네’ 중국어 버전과 일부 개사된 ‘런앤런’등 앨범 수록곡 11트랙, 영상 4트랙을 포함해 총 15트랙이 수록된다. 엔소닉은 지난 2일 앨범 발매 기자회견을 시작으로 베이징, 상하이, 난징, 광저우 등 7개 도시에서의 언론매체 인터뷰와 방송출연 등 중국 프로모션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C2K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