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수지 등장에 환호, 개리 “어쩜 이렇게 예뻐질 수 있니”

런닝맨
‘런닝맨’ 멤버들이 수지의 등장에 환호성을 내질렀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는 한류스타 레이스 편으로 꾸려졌다. 한류 토끼 vs 한류 기린으로 팀을 나눈 ‘런닝맨’ 멤버들은 토끼, 기린의 정체를 모른 채 설레는 심경으로 약속 장소를 향했다. 유재석을 제외한 ‘런닝맨’ 모든 멤버들은 한류 토끼를 선택했다.

한류 토끼에는 다름 아닌 수지가 있었던 것. 개리는 “1년 만에 어쩜 이렇게 예뻐질 수 있느냐”며 감탄했고, 하하 또한 “너 왜 이렇게 예쁘냐? 어떻게 한거야”라고 미모를 극찬했다.

수지는 ‘한류토끼’라는 별명에 대해 “치아때문에 토끼라는 말을 많이 들었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유일하게 한류 기린을 선택한 유재석은 한류 기린의 실체가 이광수라는 사실에 크게 실망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