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신, 향년 45세로 별세..’한번만 더’로 알려진 가수

박성신

고(故) 박성신

가수 박성신이 세상을 떠났다.

박성신이 지난 8일 향년 45세로 세상을 떠났다. 평소 심장이 좋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으나 정확한 사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고(故) 박성신의 빈소는 카톨릭대학교 대전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10일 오전 7시다.

박성신은 지난 1988년 강변가요제를 통해 가요계에 데뷔했다. 1991년 2집 앨범 발표 후 CCM가수로 활동했다. 대표곡으로는 ‘한번만 더’가 있다. ‘한번만 더’는 이승기, 핑클, 마야, 나얼 등이 리메이크해 지금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박성신 2집 앨범 재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