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유라, 홍종현 앞에서 다른 남자와 ‘트러블메이커’…질투 폭발?

우결 홍종현 유라

홍종현이 유라의 ‘트러블메이커’에 질투심을 드러냈다.

9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홍종현이 걸스데이 콘서트 응원차 걸스데이의 연습실을 찾았다.

콘서트에서 트러블메이커의 ‘트러블메이커’를 무대를 선보이는 유라는 홍종현을 두고 직접 트러블메이커 안무를 선보였다. 홍종현은 얼굴을 가린 채 민망함을 숨기며 웃었다. 마지막에 홍종현이 유라를 어깨동무해 걸스데이 멤버들의 환호성을 자아냈다.

홍종현은 이후 인터뷰에서 “거울에 비친 내 모습을 봤는데 ‘내가 여기서 뭘하고 있는 거지?’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민망한 상황이어도 열심히 했으니 고생했다고 토닥여준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유라의 콘서트 파트너인 남성댄서가 등장해 본격적으로 ‘트러블메이커’를 선보였다. 유라는 홍종현의 눈치를 봤지만, 완벽하게 무대를 해냈다.

홍종현은 이후 인터뷰에서 “괜히 왔나 싶었다. 보면 안될 걸 본 느낌이다”며 “복수할 것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종현은 현재 MBC 주말드라마 ‘마마’에서 송윤아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우리 결혼했어요’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