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블락비, 악동들의 7인7색 매력 발산 ‘헐’

블락비 음악중심

그룹 블락비가 자유로운 7인7색 매력을 드러냈다.

9일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에서 블락비가 ‘헐(H.E.R)’로 악동의 사랑을 선보였다.

이날 블락비는 7인 7색 매력으로 무대를 꾸몄다. 저마다 서로 다른 의상으로 다채로운 매력을 뿜어냈다. 지코는 자신의 랩파트에서 선글라스를 끼며 차별화를 꾀했으며, 피오의 올레드 의상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멤버마다 짓는 깨알 표정도 볼거리였다.

‘헐’은 블락비가 처음 타이틀곡에 시도하는 사랑을 주제로 한 곡으로 더할 나위 없이 아름다운 그녀를 향한 구애의 메시지가 담겨있다. 이 곡은 락 블루스 기반의 경쾌한 리듬감과 중독성 강한 기타 리프가 돋보이는 바이브 곡이다.

이날 ‘쇼!음악중심’에는 레이디스 코드, 김완선, 핫펠트, 블락비, 씨스타, B1A4, 김현아, 걸스데이, 옴므, 레드벨벳, 소년공화국, 모세, 스컬, 예슬, 혜이니, 베스티, 마마무, 씨클라운, 비아이지, 폰, 세이 예스, 루커스, T.T, ZZOKER, 나쇼 등이 출연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쇼!음악중심’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