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레드벨벳, 교복 입고 통통 튀는 매력 발산

음악중심 레드벨벳

걸그룹 레드벨벳이 귀엽고 상큼한 교복걸로 변신했다.

9일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에서 SM 엔터테인먼트의 신인 4인조 그룹 레드벨벳이 데뷔곡 ‘행복’ 무대를 선보였다.

레드벨벳은 저마다 개성을 담은 교복 스타일의 옷을 입고 무대에 올라 신인 그룹다운 풋풋함과 통통 튀는 신선함을 자아냈다. 레드벨벳은 신인 그룹임에도 안정적인 라이브를 선사했다. 웬디의 클라이맥스는 시선을 사로잡았다.

레드벨벳의 ‘행복’은 강렬한 신스 사운드와 아프리칸 느낌의 트라이벌 비트가 잘 어우러진 생동감 넘치는 어반 유로 팝 장르의 곡으로, 랩과 노래를 넘나드는 보컬과 다양하게 변화하는 곡의 구성이 특징이다.

이날 ‘쇼!음악중심’에는 레이디스 코드, 김완선, 핫펠트, 블락비, 씨스타, B1A4, 김현아, 걸스데이, 옴므, 레드벨벳, 소년공화국, 모세, 스컬, 예슬, 혜이니, 베스티, 마마무, 씨클라운, 비아이지, 폰, 세이 예스, 루커스, T.T, ZZOKER, 나쇼 등이 출연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쇼!음악중심’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