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 코드, ‘댄싱9’에서 보던 화려한 왁킹댄스로 ‘시선 집중’

레이디스 코드_뮤직뱅크_사진자료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가 컴백 무대에서 강렬한 왁킹 댄스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레이디스 코드(멤버 애슐리, 리세, 은비, 소정, 주니)는 7일 신나는 펑키곡 ‘키스키스(KISS KISS)’를 발매하고 서울 명동에서 게릴라 콘서트로 첫 무대를 선보인 후 8일 KBS2 ‘뮤직뱅크’를 통해 제목처럼 아찔하고 상큼한 무대를 보여줬다.

입술 모양으로 아기자기하게 꾸며진 무대에서 댄서들은 입술 모양의 탈을 쓰고 귀여운 댄스를 선보여 눈길을 모았다. 이 입술 탈은 평소 레이디스 코드 멤버들이 좋아하는 팝 가수 핑크가 지난 2012년도 MTV 뮤직비디오어워드 무대에서 선보인 것을 오마주한 것.

특히 이날 무대에서 레이디스 코드는 신나는 음악에 맞춰 파워풀한 왁킹댄스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왁킹은 아프로 아메리칸 종류의 스트리트 댄스로, 음악 박자에 맞춰 팔과 다리를 화려하게 움직이는 동작으로 구성돼있다. 현재 인기리에 방영 중인 케이블채널 Mnet ‘댄싱9’ 시즌2에서 많은 출연자들이 선보여 이슈가 되기도 했다.

레이디스 코드는 이전 앨범에서 보여주지 않았던 테크니컬한 댄스를 선보이고 ‘앙탈춤’, ‘키스춤’ 등 깜찍한 느낌을 극대화한 포인트 안무도 선보인다. 전주와 간주에서는 한 박자 안에 많은 동작이 들어가 힘과 호흡을 많이 써 멤버들 사이에서 ‘호흡곤란 춤’이라고도 불리고 있다. 레이디스 코드는 이러한 화려한 댄스를 추면서도 안정된 라이브 실력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키스키스’ 안무를 담당한 디큐안무팀 김선미는 “데뷔 때부터 레이디스 코드와 호흡을 맞춰와 강점을 잘 알고 있다”며 “이번에는 테크니컬함과 귀여움을 함께 강조했다. 또한 칼군무로 정확한 각도를 표현하려고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레이디스 코드의 신곡 ‘키스키스’는 레이디스 코드와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는 히트작곡가 슈퍼창따이가 제작한 곡으로, 레이디스 코드의 색깔을 한번 더 확장시킨 신나는 펑키곡이다. 레이디스 코드는 KBS2 ‘뮤직뱅크’에 이어 9일 3시 45분 방영되는 MBC ‘쇼!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등 본격적인 방송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