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말고 결혼’ 한그루, 연우진과 껴안고 하룻밤 “나 너 좋아해”

tvN '연애말고 결혼'

tvN ‘연애말고 결혼’

한그루가 잠이 든 연우진에 고백했다.

8일 방송된 케이블방송 tvN 금토드라마 ‘연애 말고 결혼’에서는 주장미(한그루)와 공기태(연우진)가 한 방에서 대화를 나누는 장면을 그렸다.

공기태는 “나 같은 치명적인 남자가 밖에 있는데 잠이 오겠냐?”라고 주장미에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자 주장미는 “그게 아니라 보통은 항상 혼자 잠들거든. 엄마 아빠 저녁에 가게 나가셔서 밤새 일하시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주장미는 “우리 엄마 아빠 서로 말도 안 섞고 사는 좀비 부부였거든. 가족이 다같이 한집에 잠드는 기분. 앞뒤 상황이 어찌 됐건 네 덕분이다. 고마워”라고 진심으로 전했다.

공기태는 분위기를 잡고 주장미를 안으려 했지만, 주장미는 “이제 나가”라며 소리쳤다. 그런 주장미에 공기태는 “한 곡만 듣고 나간다”고 했지만 잠이 들고 말았다.

공기태가 갑자기 잠에 빠지자 주장미는 당황했다. 이어 그는 공기태의 자는 모습을 보며 “백화점에서 무슨 일이 있었는지 알아? 어머니께서 나를 ‘내 며느리’라고 불러주셨다. 좀 떨렸어”라고 말하며 그의 얼굴을 쓰다듬었다. 그런데 갑자기 공기태가 잠결에 주장미를 껴안았다. 이에 주장미는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어쩌지 나 너 좋아하나 봐”라고 말했다.

글. 송수빈 sus5@tenasia.co.kr
사진. tvN ‘연애말고 결혼’ 방송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