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말고 결혼’ 딱 걸린 한그루 연우진, 김영옥 “잘 해봐” 미소

tvN '연애말고 결혼'

tvN ‘연애말고 결혼’

한그루와 연우진이 그간의 비밀을 김영옥에게 털어놨다.

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연애 말고 결혼’에서 장미(한그루)와 기태(연우진)이 점순(김영옥)에게 그간의 비밀을 털어놨다.

이날 점순은 “니들이 감히 어른을 가지고 노냐”며 “남의 집 귀한 삼대독자 혼삿길을 막으려 했느냐”고 역정을 냈다.

기태를 두둔하는 장미에게 “남의 집 일에 주제넘은 참견 아니냐”고 화도 냈다. 이에 기태는 “욕먹어도 남 걱정, 얻어 터져도 남 걱정, 그런 바보 오지랖을 이용했다”며 자신을 탓했다.

이어 기태와 장미는 봉향(김해숙)에게 모든 걸 털어놓겠다고 입을 열었다. 둘 사이의 관계를 지켜보던 점순은 “그럴 필요 없다”며 “니들이 벌린 일, 너희들이 책임져야 한다. 잘 해보라”고 자리에서 일어났다.

글. 송수빈 sus5@tenasia.co.kr
사진. tvN ‘연애말고 결혼’ 방송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