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의 쇼타임’ 첫방송, 시청률 대박의 신호탄 울려

MBC에브리원 '에이핑크 쇼타임'

MBC에브리원 ‘에이핑크 쇼타임’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에이핑크의 쇼타임’이 화제다.

시청률조사기관 TNmS에 따르면 MBC에브리원 ‘에이핑크의 쇼타임’이 지난 7일 목요일 최고 시청률 1.74%와 평균 시청률 1.35%(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이는 쇼타임 첫 번째 주자 ‘EXO’S 쇼타임’의 첫방송 평균 시청률 0.985%를 제치는 기록으로 에이핑크가 쇼타임 최초의 걸그룹 주자로서 시청률 대박의 신호탄을 울렸다.

또 10대 여성층에서는 최고 시청률 2.37%, 평균 시청률 2.1%를 기록하며 걸그룹인데도 불구하고 남성 시청층 뿐만 아니라 여성 시청자들에게도 폭발적인 사랑을 받으며 에이핑크의 넓은 팬층을 확인할 수 있었다.

방송 당일에는 게시판에 일일 천건 이상의 시청 소감이 게재되고 방송이 시작되기 전후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랭크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쇼타임 최초의 걸그룹이라 방송 전부터 기대치가 높았고 첫방송 내용 또한 번지점프부터 섹시춤 도전까지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구성으로 뭐든 가리지 않고 열심히 하는 에이핑크의 털털한 매력이 시청자들의 많은 공감을 얻었기 때문이라는 평가다.

MBC에브리원 윤미진 PD는 “걸그룹 리얼리티에 대한 반응으로는 이례적인 것 같다”며 “첫 방송의 높은 시청률을 넘어 제작발표회에서 박초롱이 내세웠던 시청률 공약 이어질지 기대가 된다”라고 전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MBC에브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