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이너스’ 문희준, “내 인생의 금지어는 ‘SNL’과 토니안”

Mnet '엔터테이너스' 방송 화면 캡처

Mnet ‘엔터테이너스’ 방송 화면 캡처

그룹 H.O.T 출신 가수 문희준이 자신의 금지어를 고백했다.

지난 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엔터테이너스’ 2회에서 문희준은 자숙 중인 토니안을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 문희준은 과거 자신의 매니저였던 현재 틴탑 소속사 허정도 대표를 카페에서 우연히 만났다.

문희준은 허대표가 ‘SNL코리아’ 이야기를 꺼내자 “‘SNL’은 회사랑 매니저에게 금지어다”고 고백했다. 그는 ‘SNL’에서 과거 열애설에 휩싸였던 간미연을 언급해 화제의 중심에 선 바 있기 때문이다.

또 문희준은 허 대표가 토니안 이야기를 꺼내자 “내 인생에 금지어가 두 개 있다. 하나는 ‘SNL’이고 토니다. 근데 토니가 자숙 중이라 사람들 있는 카페에서 이야기 잘 안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엔터테이너스’는 가요계의 권모술수와 이면들을 실재 캐릭터를 바탕으로 한 허구로 풍자하는 리얼리티와 드라마가 혼합된 프로그램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Mnet ‘엔터테이너스’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