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 발달 장애우를 위해 재능기부…헌정 합창곡 ‘미라클’

지나 미라클 사진

가수 지나가 발달장애 어린이들로 구성된 ‘레인보우 오케스트라’를 돕기 위한 헌정 합창곡 ‘미라클(Miracle)’의 제작에 참여, 따뜻한 재능 기부에 나섰다.

지나가 참여한 ‘미라클’의 음원은 8일 정오를 기해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서 공개돼 가슴 뭉클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미라클’ 프로젝트는 장애를 가지고 있음에도 꿈을 포기하지 않고 소규모 오케스트라 활동을 하고 있는 ‘레인보우 오케스트라’ 어린이들을 후원하기 위한 목적에서 기획됐다. 지나는 물론 가수 더원과 김우주, 이예준 등 국내 유명 뮤지션들이 함께 뜻을 모아 참여했다.

평소 지나의 소속사인 큐브 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연습생들의 인성 및 봉사교육의 일환으로 발달 장애우들과 지속적으로 교류하며 정기 공연을 여는 등 꾸준한 재능기부 봉사를 이어왔다. 이를 계기로 이번 프로젝트의 총 진행을 큐브의 김형규 프로듀서가 맡게 되면서 지나 역시 좋은 취지의 작업임을 동감해 흔쾌히 참여를 결정, 힘을 보태게 되었다.

지나는 이번 프로젝트 참여에 대해 “발달 장애 어린이들과 함께하는 기적을 이룬다는 좋은 취지의 곡에 참여하게 되어 행복하다. 목소리로 나마 어린이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게 참 기쁘고, 이 노래가 아이들에게 작은 기적의 시작이 될 수 있다면 좋겠다” 는 소감을 전했다.

지나가 참여하는 레인보우 오케스트라 헌정 곡 ‘미라클(Miracle)’은 오는 8일 정오 발매됐다. 음원 수익은 레인보우 오케스트라에 전액 기부된다. 지나는 지난 5월 디지털 싱글 ‘예쁜 속옷’으로 상큼 발랄한 매력을 발산했다. 현재 MBC 예능프로그램 ‘7인의 식객’과 ‘진짜 사나이- 여군 특집편’에 참여하며 떠오르는 예능 활동을 활발히 이어가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큐브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