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지된 사랑에 빠진 전도연 공유, 정통 멜로 ‘남과 여’로 첫 호흡

제공. 영화사 봄
전도연과 공유가 금지된 사랑에 빠졌다.

이윤기 감독의 정통 멜로 ‘남과 여’의 남녀 주인공으로 전도연과 공유가 캐스팅됐다.

‘남과 여’는 눈 덮인 핀란드에서 만나 금지된 사랑에 빠진 남과 여의 이야기를 다룰 정통 멜로. 전도연이 그 여자 상민 역을 맡아 오랜만에 정통 멜로에 나선다. 또 ‘도가니’ ‘용의자’ 등에서 선 굵은 연기를 선보인 공유가 그 남자 기홍 역으로 출연한다.

대체 불가능의 여배우인 전도연과 남성적인 매력과 부드러움을 겸비한 공유가 첫 커플 연기에 기대가 모아진다. 남다른 개성과 매력, 연기력을 갖춘 두 배우의 특별한 화학작용에 대한 기대감을 자극한다.

‘남과 여’는 올 하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제공. 영화사 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