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 주연 ‘슬로우 비디오’, 10월 2일 개봉

'슬로우 비디오' 스틸 이미지.

‘슬로우 비디오’ 스틸 이미지.

차태현 주연의 영화 ‘슬로우 비디오’가 10월 2일 개봉을 확정했다.

‘슬로우 비디오’는 남들이 못 보는 찰나의 순간까지 보는 동체시력의 소유자 여장부(차태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런닝맨’에 이어 폭스 인터내셔널 프러덕션에서 내놓는 두 번째 영화다.

뛰어난 동체시력으로 대한민국 CCTV 관제센터의 에이스가 된 장부가 화면 속 주인공들을 향해 펼치는 수상한 미션을 그린다. 동체시력이라는 신선한 소재가 호기심을 끈다.

또 CCTV 관제센터라는 공간은 CCTV 카메라를 통해 세상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선을 담아낸다. 그 동안 감시, 범죄, 사생활 침해 등 부정적인 도구로 여겨지던 CCTV가 아닌 그 너머에 있는 사람들의 따뜻한 시선을 그려낸다.

차태현이 주인공 장부 역을 맡았고, 남상미가 어릴 적부터 친하게 지내온 친구 수미 역을 맡았다. 오달수, 고창석, 진경, 김강현 등 명품 조연들이 가세했다. 메가폰은 ‘헬로우 고스트’의 김영탁 감독이 들었다. 차태현은 ‘헬로우 고스트’에 이어 다시 한 번 김영탁 감독과 호흡을 맞췄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