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총사’ 이켠, 현장사진 공개 ’개구쟁이 동안 매력’

이켠

‘삼총사’ 대본을 들고있는 이켠

tvN 일요드라마 ‘삼총사’를 촬영중인 이켠의 귀여운 모습이 7일 공개됐다.

7일 이켠의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연기자 공식 페이스북에 ‘삼총사’ 촬영 현장의 이켠의 모습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켠은 하인의 복장과 모자를 착용하고 개구쟁이의 표정으로 소년의 얼굴을 뽐냈다.

동안 외모를 자랑하는 이켠은 자신만의 매력으로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특히 ‘삼총사’의 대본을 든 채 사진을 촬영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삼총사’는 프랑스의 대문호 알렉상드르 뒤마의 대표작 ‘삼총사’를 조선 인조시대를 배경으로 각색하여 호쾌한 액션과 로맨스를 선보이는 활극이다. 극 중 이켠은 원작의 플랑셰에 해당하는 인물이자 박달향(정용화)의 하인 판쇠 역을 맡아 달향을 달향을 진심으로 존경하고 물심양면으로 돕는 인물로 그려진다.

절대 동안 이켠의 익살맞은 연기가 기대되는 ‘삼총사’는 17일 오후 9시에 tvN에서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폴라리스 엑터스 페이스북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