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훈, ‘세월호 특별법 제정 촉구’ 1차 단식 마무리 “2차 단식 가야죠”

김장훈

김장훈

가수 김장훈이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요구하며 단식에 돌입한지 4일만에 1차 단식을 마무리했다.

김장훈은 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단식도 오늘로써 4일째!! 1차 단식 끝~ 좀 힘든 고비도 있었지만 여러분, 또 전국에서 와주신 많은 시민 분들의 응원 덕에 잘 마친 것 같고요. 주말 공연 잘 마치고 2차단식도 가야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분향소

인천 세월호 사고 합동 분향소

사진 속에는 세월호 사고 합동 분향소의 모습이 담겼다. 이에 김장훈은 “사진 속의 휑한 곳은 인천 일반인 분향소 입니다. 하루 다섯 분정도 조문 하신대요”라며 “이 모든 혼란스러움이 하나로 귀결되고 단순해지고 특별법도 잘 만들어져 정말 공허한 말 뿐이 아닌 세월호 이전과 세월호 이후의 우리나라가 달라져서 안전하고 정의로운 대한민국이 꼭 되리라고 긍정의 마음을 새기며 또 할일을 찾아봅니다”라며 세월호 특별법 제정의 필요성을 촉구했다.

앞서 김장훈은 지난 4일 낮 2시 부터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세월호 침몰 희생자와 함께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요구하며 단식 농성을 벌였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