틴탑, 미국 케이콘 참석…GD와 함께 국내 가수 유일 2년 연속 참석

틴탑 제공. 티오피미디어

그룹 틴탑이 북미 최대의 한류 컨벤션인 ‘케이콘(KCON) 2014’에 작년에 이어 2회 연속으로 참가하며 케이팝 대표주자로 무대에 선다.

‘케이콘 2014’는 CJ E&M이 주최하는 북미 최대의 한류 컨벤션으로 오는 8월 9~10일 양일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메모리얼 스포츠 아레나에서 2회에 걸쳐 라이브 무대를 펼친다. 틴탑을 비롯해 지드래곤, 소녀시대, 아이유 등 한국 최정상급 가수들이 케이팝 대표로 참가하며 팝의 본고장에서 케이팝의 매력을 전한다.

케이콘(KCON)에 2회 연속으로 참가하는 가수는 틴탑과 가수 지드래곤이 유일하다. 틴탑은 작년 ‘케이콘2013’에서 당시 국내 컴백을 하루 앞두고 신곡 ‘장난아냐’를 미국 현지에서 최초로 공개했다.

또, 공연장을 가득 메운 미국 현지 팬들의 탄성과 환호가 담긴 영상이 유투브 등을 통해 퍼지면서 국내 컴백에도 성공적인 신호탄을 알렸다. 이후 북미지역 현지 팬들의 적극적인 공연요청에 보답하기 위해 지난 3월 미국의 뉴욕, LA, 산호세와 캐나다의 토론토에서 ‘틴탑 월드투어 하이킥’을 개최하고 북미 팬들의 열화와 같은 호응 속에 북미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바 있다.

틴탑은 연초부터 월드투어 ‘틴탑 2014 월드투어 하이킥’을 진행 중이다. 한국을 비롯해 일본, 미국, 캐나다, 러시아, 헝가리, 프랑스, 대만과 홍콩까지 월드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틴탑은 오는 8월 남미지역과 중국 등 20개 도시에서 월드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티오피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