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정유미 연우진 핑크빛 기류…서로 이상형 꼽아

MBC '라디오스타'

MBC ‘라디오스타’

MBC ‘라디오스타’에 동반 출연한 배우 연우진과 정유미가 핑크빛 기류로 눈길을 끌었다.

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보기보다 웃기네?’ 특집으로 정유미, 손병호, 연우진, 도희가 출연했다. 이날 MC 윤종신은 “연우진이 사전인터뷰에서 ‘정유미 같은 스타일이 너무 좋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에 연우진은 “정유미 같이 털털하고 수더분한 여자가 이상형”이라며 “외모적으로도 정유미 씨처럼 동양적으로 생긴 사람이 좋다”고 솔직한 마음을 표현했다.

또 공개연애에 대한 질문에 연우진은 한 손으로 정유미를 가리키며 “공개연애는 상대방을 좀 배려해야 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후에도 두 사람은 서로를 보며 웃음짓는가 하면 정유미는 연우진에게 “술 한잔 할까?”라고 말을 건네기도 했다. 이상형에 대해서도 “친구같은 사람이 좋다”며 “연우진 씨는 대화가 잘 통하고 사람이 너무 좋다”고 언급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