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인권 10년 만에 솔로앨범 ‘2막1장’ 20일 공개

IMG_2890

들국화의 보컬 전인권이 이달 말 ‘전인권밴드’로 새 앨범 ‘2막 1장’을 발표한다.

전인권은 지난해 들국화로 앨범을 발표한 바 있다. 자신의 이름을 내건 신보는 2004년 솔로 앨범 ‘전인권과 안 싸우는 사람들’ 이후 10년 만이다.

새 앨범 ‘2막 1장’은 전인권과 그와 뜻을 같이 하는 전인권밴드(신석철, 민재현, 송형진, 이환, 안지훈, 양문희), 그리고 음악친구 정원영이 함께 만들었다. 소속사 측은 “요즘 트렌드와는 또 다른, 균형 잡힌 사운드와 진실한 음악을 추구하는 전인권이 이들과의 조화를 통해 진정성 있고 담백한 사운드의 음악을 완성한 것”이라고 전했다.

앨범에는 전인권이 평소 만들어 놓은 8곡과 정원영이 만들고 전인권이 가사를 붙인 3곡 등 총 11곡의 신곡이 수록된다. 그중 3곡은 앨범 출시에 앞서 오는 20일 온라인에 먼저 공개된다.

전인권컴퍼니 관계자는 “요즘 음악 시장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전인권 밴드의 편곡과 연주, 전인권의 가사가 어우러져 기대 이상의 작품이 나온 것 같다”라며 “음악을 진실하게 접근하는 대중에게 어필할 또 하나의 전인권 명반이 될 것이다”라고 자신했다.

전인권 밴드는 현재 고양시 일산 소재의 차세대음향산업지원센터 녹음실에서 마무리 작업이 한창이다.

이들은 오는 20일 쇼케이스와 기자간담회를 열고 음원 3곡을 라이브로 처음 선보인다. 이어 앨범을 출시하고 3개 도시 투어 공연을 펼친다. 9월 20일 고양 아람누리 아람극장을 시작으로 9월 27일 대구 경북대 대강당, 10월 11~12일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2막 1장’이란 타이틀로 무대에 오른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전인권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