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김우빈 ‘피노키오’ 출연 사실 아니다…다른 배우 협의중”

김우빈

김우빈

SBS가 배우 김우빈의 드라마 출연설에 대해 부인했다.

7일 SBS “김우빈은 영화 스케줄이 먼저라 애초부터 ‘피노키오’ 출연은 불가능했다”라며 “김우빈이 ‘피노키오’ 제작사 소속 배우이다 보니 캐스팅 기사가 난 것 같다”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김우빈이 11월 SBS 수목드라마로 편성 논의중인 ‘피노키오’에 캐스팅됐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SBS는 해당 보도를 부인하며 “현재 작가와 연출자가 드라마에 좀더 잘 맞는 캐릭터와 이미지의 배우 캐스팅을 협의중”이라고 전했다.

‘피노키오’는 방송사 사회부 기자들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너의 목소리가 들려’의 조수원 PD와 박혜련 작가가 다시 의기투합한 드라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