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일 유연석 ‘제보자’ 10월 개봉 확정…줄기세포 스캔들 파헤친다

제보자
박해일 유연석 주연의 ‘제보자’가 모습을 드러냈다.

6일 ‘제보자’ 측은 10월 개봉 확정 소식과 함께 티저 포스터와 스틸을 공개했다.

임순례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제보자’는 대한민국을 뒤흔든 줄기세포 스캔들의 실체를 파헤치는 진실추적극. 한 통의 제보 전화로 취재를 시작하게 된 PD 윤민철 역은 박해일이, 줄기세포 복제 연구소에서 주목 받는 연구원이었지만 양심을 속일 수 없어 충격적인 제보를 하게 되는 심민호 역은 유연석이 맡았다.
제보자

이번에 공개된 4종의 티저 포스터는 각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동시에 영화가 전달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함축적으로 담고 있어 시선을 모은다. 티저 포스터와 함께 공개된 스틸은 각 인물들의 팽팽한 대립구도를 담은 장면들로 영화가 선사할 긴장감과 탄탄한 재미를 예고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메가박스플러스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