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게임‘ 지나, god ’길‘ 부른 뒤 눈물

지나
가수 지나가 god의 ‘길’을 부르며 눈시울을 붉혔다.

6일 방송된 Mnet ‘싱어게임’ 2라운드 ‘화장실에서 울고 싶을 때 듣고 싶은 노래’에서 지나는 ‘길’을 열창했다. 2라운드 이현우와의 대결에서 선공에 나선 지나는 핫한 오빠들 god의 ‘길’을 선곡하여 평소 섹시한 이미지와는 상반된 매력을 분출했다.

지나의 반전 매력에 많은 직장인 남성 관객들은 볼이 상기된 모습을 보였고, 한 여성 관객은 감동 받은 표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열창 후 지나는 감정을 주체하지 못하는 듯 눈시울을 붉히기도 해, 판정단들과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이날 2라운드에서 지나는 57대 43으로 이현우를 꺾어, 가창력으로도 대중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디바임을 증명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싱어게임’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