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연우진, “전라 연기 가능, 포인트는 바스트” 자신감

라디오 스타 캡처

‘라디오스타’ 연우진이 전라연기에 대한 생각을 고백했다.

6일 방송된 MBC‘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서는 손병호, 연우진, 정유미, 도희가 출연해 ‘보기보다 웃기네?’ 특집으로 입담을 뽐냈다.

규현은 연우진에게 “노출 연기 이런 것 가능하냐”고 물었고, 연우진은 “당연히 가능하다. 나는 그런 것에 거부감 없다. 전라연기도 가능하다”고 답했다. 연우진의 대답에 MC들이 “어떻게 연기 할 것이냐”고 묻자 “어떻게 연기하긴 그냥 벗어야죠. 보여드려요?”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공개된 연우진의 상반신 누드 사진을 보며 MC들은 “친근하다. 몸이 식스팩이 아닌 원팩이다”라고 말하며 웃음을 멈추지 못했다. 연우진은 “저 몸이 운동해서 저정도를 만든 것이다. 내 몸의 포인트는 바스트다”라고 고백했다.

글. 송수빈 sus5@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