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괜찮아 사랑이야’ 조인성 공효진, 계곡키스로 서로의 마음 확인

괜찮아 사랑이야

조인성과 공효진이 진한 두 번째 키스를 나누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6일 방송된 SBS ‘괜찮아 사랑이야’에서는 콘서트를 보러 계곡 근처에 갔다가 둘 만의 시간을 즐기게 된 장재열(조인성)과 지해수(공효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서로에 대한 진솔한 대화를 나누며, 계곡에 도착하자 재열은 “계곡을 보고, 보기만 할 거냐”며 물속에 들어갈 것을 제안했다. 해수가 “물은 절대 싫다”고 거절하자 재열은 그를 번쩍 안고 물가로 데려가며 물놀이를 즐겼다.

재열은 돌연 해수의 얼굴을 양 손으로 잡고 키스를 퍼부었다. 놀란 듯 했던 해수도 곧 재열의 허리를 끌어안으며 진심을 쏟아냈다.

한결 가까워진 두 사람의 러브라인이 앞으로 어떤 전개를 맞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글. 송수빈 sus5@tenasia.co.kr
사진. 괜찮아 사랑이야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