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지드래곤에게 연기 권했다”

지드래곤1

양현석 YG 대표 프로듀서가 지드래곤에게 연기를 권한 사연을 소개했다.

위너는 6일 오후 서울 콘래드 호텔에서 데뷔를 알리는 론칭쇼를 개최했다.

론칭쇼에 참여한 양 대표는 “YG는 예능에 인색한 회사였다”며 “하지만 위너에게는 재능만 있다면 드라마, 예능 출연 등에 대한 가능성을 열어 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예능에 인색했던 것에 대해서는 “난 아티스트는 음악만 하자는 고정관념이 잇었다. 아마도 서태지와 아이들의 영향 때문이었던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난 빅뱅, 투애니원을 옆에서 보면서 이 친구들이 재능에 대해 아직 모르는 부분이 있을 것”이라며 “난 지디도 연기 시키고 싶다. 수년간 물었는데 지디는 연기 생각 없는 게 확고하다”고 말했다.

6일 론칭쇼를 시작으로 활동을 알린 위너는 데뷔앨범 ‘2014 S/S’ 음원을 12일 공개할 예정이다. 15일에는 YG 패밀리 콘서트를 통해 데뷔 후 첫 공식 무대를 갖는다. 9월 10일에는 일본 데뷔 앨범을 발표하고 현지 공연에 나서는 등 양국 활동을 병행할 예정이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YG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