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그대’ 장태유 PD, 중국 웨화오락과 계약…SBS “문제없다”

'별그대' 장태유 감독

장태유 PD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의 연출자 장태유 PD가 중국 회사와 계약을 맺고 본격적인 중국 활동에 나선다. 장 PD는 6일 중국 베이징의 한 호텔에서 열린 중국 기업 웨화오락과의 계약 체결 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발표회는 웨화오락 소속 스타들이 모인 가운데 진행된 행사로 이 회사는 슈퍼주니어 출신 한경이 주주이기도 하다.

지난해 말부터 올 초까지 방송된 ‘별에서 온 그대’는 중국에서 신드롬에 가까운 인기를 얻었다. ‘별에서 온 그대’ 종영 후 장 PD는 SBS에 휴직계를 낸 후 지난 7월 중국으로 건너가 영화 촬영을 준비중이다.

이와 관련 SBS 측은 “중국 진출과 관련한 부분은 휴직계를 낼 당시 회사와 합의를 마친 부분이라 문제가 될 만한 지점은 없다”고 밝혔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